다양한 국가를 방문하다 보면 자연스럽게 한국과 문화를 비교하게 됩니다이러한 문화 차이로 충격을 받는 경험도 종종 있죠가깝고도 먼 나라중국 역시 한국과 전혀 다른 문화가 존재합니다가장 대표적인 것으로 중국인들의 쓰레기를 아무 데나 투기하고 큰소리로 떠드는 등 습관을 꼽을 수 있는데요. 이외 한국 사람들이 처음 중국에 방문했을 때 겪는 문화 충격은 어떤 것이 있는지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YOWOOtrip|이한율 기자


‘쓰레기장인지 버스인지’
좌석 옆 통로에 쓰레기 투척

지난해 한 커뮤니티에 중국의 고속버스라는 제목의 게시글이 올라와 논란이 되었습니다. 평범한 고속버스 내부인 듯 보였으나 복도 바닥에서 뒹굴고 있는 쓰레기는 저절로 인상을 찌푸리게 만들었는데요. 먹으면서 옆에 아무렇지 않게 쓰레기를 버리는 모습이 흡사 쓰레기장인지 버스인지 구분이 안 될 정도였죠. 이를 본 네티즌들은 배려심이 없다‘, ‘중국 버스 타기가 무섭네요등 대부분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일부 네티즌들은 중국에서는 고속버스, 지하철 내부의 쓰레기를 치우는 게 운임에 포함된다는 인식이 있어 펼쳐진 현상인 것 같다고 이야기했는데요. 중국 대도시가 아닌 곳에서는 아무 곳에서나 쓰레기를 버리는 악습이 아직까지도 남아있다는 의견이 많습니다. 특히 한국에서는 공공장소에서 발생되는 쓰레기는 아무 곳에나 투기하지 않고 각자 처리하는 것이 당연한 에티켓이기 때문에 중국인들의 이런 인식은 더욱 이해하기 어렵죠.


여권 없으면 티켓 구매 불가,
버스 탈 때도 검색대 통과해야

이외에도 중국에서 버스를 탄 한국인들이 놀라는 포인트가 많습니다. 우선 중국에선 터미널에서 고속버스 티켓을 사려고 해도 신분증 지참이 필수입니다. 신분증을 갖고 있지 않은 외국인 여행객의 경우 여권으로 대신할 수 있죠. 자신을 신분을 증명할 수 있는 서류가 없으면 티켓을 구매하기 어려우므로 꼭 챙겨가야 합니다.


중국에서 지하철을 타면 개찰구를 통과하기 전에 모든 승객이 소지품 검사를 받아야 한다는 점은 대부분 알고 계실 텐데요. 마치 공항에서 비행기 탑승 전 보안검사를 하는 것과 비슷한 장면이 지하철을 탈 때마다 펼쳐지죠하지만 이는 고속버스나 시외버스를 탈 때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물론 기차나 지하철만큼 검사가 깐깐하진 않지만 소지품이 검색대를 통과해야 버스 탑승이 가능하죠.

또한 중국 고속버스에선 종종 내부에 설치된 모니터를 통해 영화를 틀어주곤 합니다. 이는 광활한 대륙을 품고 있는 중국의 특성상 우리나라처럼 몇 시간이 아니고 장장 10시간가량 버스를 타고 이동하는 경우가 많아 생겨난 것이죠. 심지어 2015년 이전까지 버스 기사가 승객을 태운 채 담배를 피우는 모습도 흔하게 목격할 수 있었는데요. 중국 당국이 본격적으로 공공장소에서의 흡연을 금지하는 정책을 발표하면서 오늘날 중국 버스 내 흡연은 사라지게 되었습니다.



내부 이미 만원이지만
막무가내로 밀고 들어가

그렇다면 고속버스가 아닌 교통카드만 있으면 탑승이 가능한 중국 대도시의 버스는 어떨까요? 우선 정류장에서 승객들이 똑바로 질서 정연하게 줄지어 기다리는 모습은 거의 상상하기 힘듭니다특히 인구 밀도가 극악하기로 소문난 중국 대도시들은 통근시간만 되면 승하차 전쟁을 겪어야 하는데요. 버스의 내부는 만원 상태지만 막무가내로 밀고 들어가는 풍경도 흔합니다.  출퇴근 시간대면 버스를 타기 위해 추격전을 벌이는 모습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죠.

이외 중국 대도시에선 택시도 조심해야 합니다. 특히 중국 공항이나 기차역에는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 드라이버들의 호객 행위가 극성을 부리는데요. 실제로 여행객들 공항을 빠져나오는 순간부터 자신을 공항 직원 또는 택시 기사라고 소개하는 사람들이 우르르 나타나 말을 거는 상황이 펼쳐집니다. 이들은 싼 가격에 목적지까지 데려다주겠다며 여행객을 상대로 호객행위를 하죠하지만 이는 사기 수법이기에 각별히 조심해야 합니다.


하지만 이는 사기 수법이기에 각별히 조심해야 합니다이들 대부분이 허가 없이 불법영업을 하는 운전기사들이며미터기를 켜지 않고 정상 운행 가격의 2~3배를 받기 때문이죠따라서 중국 공항이나 기차역에서 호객하는 무리를 만난다면 대꾸하지 말고 택시 타는 곳 안내를 묵묵히 따라가는 것이 가장 안전합니다.


이외 중국 여행하는
관광객이 놀라는 포인트

이외에도 중국 여행을 하다 보면 당황하는 부분이 적지 않은데요중국은 여행자들에게 언어 장벽이 높은 국가로 손꼽힙니다만국 공통어라고도 할 수 있는 영어가 잘 통하지 않기 때문인데요베이징이나 상하이와 같은 전 세계 여행자들이 몰려드는 대도시에서도 상황은 비슷하죠.

이 때문에 곤란한 경험을 겪는 여행자들이 많습니다중국에서 영어는 호텔 이외에 거의 통하지 않는다고 보면 됩니다특히 택시를 잡아서 타게 되면기사와 소통이 힘들어 도착지를 자세히 설명하기가 어려운 경우가 많은데요중국어를 잘 못하거나 아예 할 줄 모른다면 사전에 번역 앱을 설치하는 것은 필수입니다.

또한 중국에선 대부분의 식당이나 편의점 등에서 신용카드 결제가 어렵습니다. 중국은 위챗 페이, 알리페이 등 모바일 간편 결제 서비스가 없으면 물건을 살 수 없는 구조가 되어가고 있기 때문이죠. 신용카드를 아예 취급하지 않는 가게도 점점 늘어나고 있는데요.

문 앞에 신용카드 결제 스티커가 붙어 있음에도 막상 결제가 불가능한 곳도 많습니다. 심지어 현금을 받지 않는 곳도 간혹 있는데요. 한국에서 발급받은 카드 번호를 입력해  위챗 페이를 사용할 수 있으니 미리 등록하고 가는 것도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