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용 타이어가 왜 있겠어” 전기차에 일반 타이어 장착하면 이렇게 됩니다

자동차의 신발 같은 존재 타이어
전기차 전용으로도 출시 된다고
어떤 이유에서 필요한 것일까?
네티즌들의 반응까지 살펴봤다

연합뉴스 / 타이어 정비

자동차 한 대를 제작하기 위해서는 많은 부품들이 필요하다. 하나라도 이상이 있을 시 운행에 문제가 생길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완성차 업계에서는 엔진, 미션, 차체 프레임, 타이어, 스티어링 등 이외에도 여러 가지 부품 제작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자동차의 타이어는 어떤 부품보다도 중요하다. 타이어는 지면과 접촉하는 면적이 단지 성인 엄지손가락 정도에 불과하지만, 이런 작은 접촉면으로 고속주행과 험로 주행을 지탱해야 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최근 전기차용 타이어 개발이 전기차만큼 빠르게 보급될 것 소식이 들려왔다. 전용 타이어가 있다는 것 자체가 상당히 흥미롭게 들리는데, 과연 어떤 이유에서 필요한 것일까?

전기차 전용 타이어
이래서 필요합니다

전기차 전용 타이어가 필요한 가장 큰 이유는 자동차 무게와 관련이 깊다. 전기차는 내부에 탑재되는 배터리 때문에 일반적으로 일반 내연기관 자동차보다 무겁다. 따라서 기존 내연기관용 타이어가 장착되면 타이어 마모가 빠를 수밖에 없어 내구성이 강한 타이어가 필요하다.

두 번째는 소음과 관련이 있다. 전기차의 실내는 내연기관 차에 비해 높은 정숙성을 지녔다. 따라서 외부의 소음이 상대적으로 크게 들려, 주행할 때 도로와 바퀴가 맞닿는 마찰음 또한 크게 느껴질 것이다. 이러한 문제점을 해소하기 위해 전기차 전용 타이어는 마찰 소음을 줄일 수 있도록 설계된다.

그렇다면 전기차에 일반 타이어를 장착하면 안 되는 것일까. 타이어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전기차에 일반 타이어를 장착해도 직감적으로 주행에 문제가 생긴다고 말할 순 없다” 다만 “타이어 마모 속도가 빠른 만큼 교체 주기도 빨라지고, 전기차 충전 후 주행할 수 있는 거리 역시 짧아진다”라며 전기차 전용 타이어를 장착할 것을 권장했다.

한편, 이런 변화에 맞춰 ‘한국타이어’는 전기차 전용 타이어 브랜드 ‘아이온’을 론칭하는 등 발 빠른 대응을 보여줬다. 아이온은 승용차, SUV 버전으로 18인치부터 22인치까지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는데, 미쉐린이나 피렐리 등 해외 유명 타이어 업체도 전기차 전용 타이어 개발에 힘을 쏟고 있는 만큼 전기 타이어 시장의 경쟁은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보인다.

네티즌들의 반응은
두 개로 갈렸다

연합뉴스 / 타이어

전기차 전용 타이어에 대한 네티즌들의 반응은 어땠을까. “피렐리, 미쉐린 제치고 한국타이어가 시장 꽉 잡았으면 좋겠다”, “한국이 타이어는 진짜 잘 만들지”와 같은 긍정적인 반응이 존재했다.

반면, “전기차 가격도 비싼데 뭔 전기차 타이어야”, “이렇게 부품 늘려서 더 비싸게 받을라고?”, “이런 기사는 광고라고 보여집니다” 등 전기차 전용 타이어에 대해 부정적인 시선으로 바라보는 댓글들도 찾아볼 수 있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1
+1
1
+1
0
+1
2

4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