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타이어에 ‘이것’ 보이면 바로 정비소 달려가야 합니다”

0

슬립 사인으로 확인
홈 깊이와 사용 기간
타이어 점검의 중요성

자동차 타이어는 차량 운행 및 멈추는 과정에 노면과 마찰이 발생하기 마련이다. 이에 타이어에는 자연스럽게 마모가 생기는데, 자칫 관리를 소홀할 경우 악천후 상황에 미끄러지는 등 사고로 이어질 확률이 높아진다. 그렇기 때문에 정기적인 타이어 점검이 운전자의 안전 운전을 위한 덕목이라 말하기도 한다.

하지만 매번 타이어를 점검하는 게 여간 귀찮을 뿐 아니라 최근 상승한 타이어 가격에 운전자들의 부담감이 커졌다. 실제 타이어 교체를 최대한 늦추는 사람들도 주변에서 쉽게 볼 수 있다. 그렇다면 타이어 상태를 빠르게 확인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이고 어떤 상황에 교체가 필요한지 알아보자.

얇아진 홈 사이
슬립 사인

연합뉴스

자동차 타이어 교체를 확인할 방법으로 ‘슬립 사인’ 즉 ‘마모한계선’을 말한다. 타이어가 마모되어 홈의 깊이가 얇아질 때 숨어 있던 작은 돌기가 돌출되는 것을 통해 알 수 있다. 높이는 1.6mm로 대부분의 타이어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슬립 사인이 보인다면 배수 성능이 저하됐음을 인지하고 즉시 교체하는 게 좋다. 이를 모르고 빗길에 자동차를 운행하다가 미끄러지는 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매우 커지기 때문이다. 하지만 차종마다 마모되는 부위가 달라질 수 있는 만큼, 슬립 사인 위치를 표시하는 화살표를 찾아 꼼꼼하게 살피는 것이 중요하다.

타이어 교체 권장하는
최적의 교체 시기

동부화재
한국경제

앞서 슬립 사인의 높이가 1.6mm라고 언급한 바 있다. 다만 슬립 사인이 보일 정도로 무리하게 타이어를 사용하는 것은 좋지 않다. 자동차 전문가들은 타이어 교체를 권장하는 시기로 홈의 깊이가 3mm 정도 됐을 때라 말한다. 대개 새 타이어의 홈 깊이가 8mm가량 되는데, 절반가량 마모된 것을 확인했을 경우 주기적으로 홈의 깊이를 재는 것이 좋다.

또한 타이어를 사용한 기간으로 교체 여부를 가늠해 볼 수 있다. 타이어의 주 성분인 고무는 시간이 지날수록 경화현상이 발생한다. 이에 주행거리가 짧더라도 사용 기간이 길어지면 경화현상으로 변형될 우려가 크다. 종종 인터넷 사이트에서 중고 타이어를 구매하는 경우가 있는데, 타이어의 사이드월에 적힌 제작년도를 확인함에 따라 피해를 막는 게 필요하다.

타이어 점검은
운전자 안전과 직결

킥스사이다
the SCIENCE plus

최근 상승한 타이어 가격으로 기존의 타이어를 오래 사용하기를 바란다면, 1년에 한 번씩 타이어 위치를 교환해주는 것이 하나의 방법이다. 여기에 적정 공기압을 유지함으로써 편마모를 방지하고, 타이어 마모를 유발하는 급발진 및 급제동을 자제하는 것이 관리에 도움을 준다.

무엇보다 타이어의 경우 운전자는 물론 동승자의 안전과 직결되는 자동차 부품이기에, 모두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다소 번거롭더라도 정기 검진받는 습관을 지녀야 한다. 또한 일정 수준 이상 마모되었다면, 경제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고 반드시 교체해 안전 운행에 차질이 없도록 해야 한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3
+1
5
+1
2
+1
2
+1
3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