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작 이렇게 만들 것이지” 신형 쏘나타 디자인은 이렇게 나옵니다

0

쏘나타 페이스리프트
스타리아룩 적용 예상
네티즌 반응은 이렇다

Youtube ‘하이테크로’ / 쏘나타 페이스리프트

판매 실적이 빈약한 모델에는 다양한 이유가 있다. 그중에는 단순히 ‘못 생겨서’ 안 팔리는 차도 있기 마련이다. 대부분의 자동차 디자인이 보편성을 띠고 있음에도 몇몇 모델은 정말 받아들이기 어려운 외관으로 혹평을 받기도 한다.

오늘의 주인공인 쏘나타는 그 대표적인 사례가 아닐 수 없지만, 최근 공개된 페이스리프트 예상도는 많은 이를 놀라게 했다. 오늘은 이 디자인을 빠르게 살펴보도록 하자.

기존 디자인 혹평 심해
위, 앞, 뒤에서 보면 다 다르다

쏘나타
쏘나타 후방

기존 쏘나타의 디자인에서 가장 혹평을 받은 점은 정면부, 속칭 ‘메기’ 디자인이다. 이는 바로 위 아래 등급 모델인 아반떼, 그랜저와 비교되곤 했다. 디자인적 특징 중 하나는 정면부와 후면부의 대비를 꼽기도 하는데, 누군가에게는 파격적이라는 점에서 장점으로 볼 수도 있겠지만, 이 역시 호불호의 이유가 되었다.

흔히 쏘나타는 앞, 뒤, 위, 그리고 그 각도에 따라서 디자인이 다 다른 차 같다는 평을 듣곤 하는데, 이는 쏘나타 특유의 납작한 디자인 때문이다. 이러한 디자인이 최근 중형 세단의 주요 고객인 젊은 소비자들에게 전혀 어필이 되지 않았다는 것이 시장에서 실패한 대표적인 요인으로 꼽기도 한다.

스타리아룩 한 줄 램프
패밀리룩 확실해 보인다

클리앙 / 스타리아
신형 그랜저 예상도

이번 쏘나타의 예상도에서 볼 수 있는 가장 큰 특징은 차체 앞을 가로로 관통하는 헤드램프이다. 이는 현대의 MPV인 스타리아의 전면 디자인을 연상시킨다. 우주선을 연상시키는 이 디자인은 최근 신형 그랜저에서도 엿볼 수 있는 디자인으로, 많은 이들이 우주선을 연상시킨다고 평한, 많은 호평을 받은 디자인이다.

이처럼 그랜저, 그리고 쏘나타 페이스리프트의 예상도에서도 알 수 있듯, 스타리아룩은 곧 현대차 신형 모델들이 공유하는 디자인적 요소, 즉 패밀리룩으로 굳어질 것으로 추측된다. 물론 예상도는 예상도일 뿐, 반드시 이 디자인으로 나온다고 확신할 수는 없다.

쏘나타 부활 신호탄인가?
네티즌 ‘제발 이렇게 가자’

DN8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테스트카 사진 / Youtube <우파푸른하늘>
하이테크로 / 쏘나타 페이스리프트

공개된 디자인 예상도는 생각보다 많은 호평을 받았다. 단순히 정면 디자인뿐 아니라 기존에 납작했던 디자인이 조금 더 입체적인 모습을 띠고 있다. 스타리아 룩에 대한 젊은 소비자들의 평이 긍정적이었다는 점을 고려한다면, 이와 유사하게 출시된 신형 쏘나타가 부활의 신호탄이 될지도 모른다는 추측을 남겨본다.

네티즌 역시 이 예상도에 긍정적인 평가를 남겼다. 한 네티즌은 ‘제발 저렇게만 나와줘라’라는 댓글을 달아 많은 공감을 받았다. 물론 모든 네티즌이 스타리아룩을 반기는 것은 아니었고, ‘전도 별로였는데 이번엔 더 별로네’라는 댓글도 찾아볼 수 있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1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