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하고 보니 택시였다” 상상을 현실로 만들어버린 역대급 얌체 운전자

0

혈압 오르는 얌체 운전
구급차 운전자의 제보
상대 차량의 민폐 주행

사진 출처 = “한문철TV”

사진 출처 = “동아일보”

합류 구간에서의 무리한 끼어들기, 교차로 꼬리 물기 등 남을 배려하지 않는 얌체 운전은 보는 이로 하여금 분노를 유발하게 만든다. 이에, 최근에는 블랙박스 영상을 통한 공익신고가 크게 증가하고 있으며, 커뮤니티SNS 등을 통해 이를 공유하는 사례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그런데 최근, 유튜브 한문철TV 채널에는 얌체 운전의 끝판왕 격인 운전자가 등장해 네티즌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전후방 블랙박스 영상을 제보한 사람은 다름 아닌 구급차 운전자였는데, 상대 차량은 구급차 주변에서 어떤 행동을 한 걸까?

환자 가족이라도 탄 듯
앞뒤에서 무법 주행 이어가

구급차를 쫓아오는 택시 / 사진 출처 = “한문철TV”

갓길 주행하는 택시 / 사진 출처 = “한문철TV”

차선을 물고 바짝 따라오는 택시 / 사진 출처 = “한문철TV”

지난 2일, 유튜브 한문철TV에 올라온 제보 영상에서는 구급차 뒤를 졸졸 따라다니는 택시의 모습이 담겨있다. 긴급환자를 이송하던 제보 차량에 주변 차들이 길을 터주자, 택시는 그 뒤를 바짝 따라오며 갓길 통행, 실선 차선 변경 등 교통법규를 위반했다.

이에 제보자는 확성기를 통해, “택시, 그만 쫓아오세요”라고 말했는데, 해당 택시는 제보 차량을 앞질러 가더니 되레 길을 터주려는 듯 선행 차량을 위협했다. 난폭운전을 거듭하자 제보자는, “과태료 부과될 수 있습니다”라고 경고했고, 그제야 택시는 차로를 준수하며 주행을 이어갔다.

“사이다 후기 부탁해요”
네티즌들의 반응은

터널 내 차선 변경하는 택시 / 사진 출처 = “한문철TV”

되레 길을 터주려는 택시 / 사진 출처 = “한문철TV”

제보 영상에 달린 댓글

구급차 주변을 따라다니며 얌체 운전을 일삼은 택시에 한문철 변호사는, “얌체도 이런 얌체가 없다”라며 난폭운전죄로 처벌될 수도 있다는 의견을 표했다. 이에 더해, 교통상 위험이 발생하지 않았기에 난폭운전죄를 적용할 수 없더라도, 위반 사항을 개별적으로 처리하여 면허 취소 처분을 받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한편, 제보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저런 분은 운전 못하게 해야 합니다”, “법규위반을 몇 번을 하는 거냐?”, “위급한 사람을 이용해서 본인의 이익으로 사용하다니…”, “이걸 실제로 행하는 사람이 있네”, “어차피 벌점 제일 많은 거 하나만 인정될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