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쏘는 줄 알았죠” 김포에서 발생한 스타렉스 차주의 난폭운전 수준

0

난폭운전 블랙박스 제보
끼어들었다고 보복
제보자 정신과 치료받아

사진 출처 = 유튜브 ‘몇대몇. 블랙박스’
앞에서 급정거하는 스타렉스 / 사진 출처 = 유튜브 ‘몇대몇. 블랙박스’

운전을 하다 보면 기분이 상하는 일이 있기 마련이다. 우리가 인간관계에서 그렇듯, 자동차도 마찬가지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사람끼리는 싸울 수도 있고 화도 낼 수 있지만, 이것을 운전으로 풀어내는 것은 분명한 범죄이다.

최근 한 블랙박스 제보 유튜브 채널에는 한 스타렉스 차량의 난폭 및 보복 운전 장면이 담겨있어 네티즌들의 공분을 샀다. 심지어 제보자는 심각한 정신적 고통을 호소한다고 하는데, 이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자.

합류 지점 들어선 제보자
갑자기 분노한 스타렉스

뒤에서 달려오는 스타렉스 / 사진 출처 = 유튜브 ‘몇대몇. 블랙박스’
두번째로 앞을 막는 스타렉스 / 사진 출처 = 유튜브 ‘몇대몇. 블랙박스’

제보자는 고속도로 합류 지점에 들어서 3차선에서 2차선으로, 그리고 1차선으로 이동했다. 후방 주시도 잊지 않았으며, 후방에 차도 없었기 때문에 문제는 없었지만, 갑자기 후방에서 스타렉스가 고속으로 달려오기 시작한다.

해당 차량은 제보자의 옆으로 이동한 후 욕설을 퍼부으며 갓길에 차를 세우라고 요구했다. 제보자가 자신을 쳐다보지 않자 더욱 분노하여 앞으로 이동, 급정거로 난폭운전을 시작했다. 급정거를 2번이나 시도하자 이에 놀라 제보자는 차를 세웠고, 스타렉스 차주는 내려서 제보자에게 다가왔다.

남편에게도 욕설했다
네티즌 ‘진짜 정신 나갔네’

내려서 욕설을 퍼붇는 스타렉스 차주 / 사진 출처 = 유튜브 ‘몇대몇. 블랙박스’
사진을 찍는 스타렉스 차주 / 사진 출처 = 유튜브 ‘몇대몇. 블랙박스’
제보자의 정신과 진단서 / 사진 출처 = 유튜브 ‘몇대몇. 블랙박스’

스타렉스 차주는 운전자에게 욕설과 함께 운전을 왜 그렇게 하냐고 말을 했고, 놀란 제보자가 남편을 바꿔주자 마찬가지로 욕을 했다고 한다. 제보자의 운전은 법적으로 아무런 문제가 없었음에도 말이다.

이후 제보자는 정신과 치료를 받고 경찰에 신고했는데, 경찰에서도 수사를 시작하겠다는 의사를 표했다고 한다. 네티즌은 해당 스타렉스 차주의 난폭 운전에 경악했다. 한 네티즌은 ‘저런 놈은 진짜 참교육해야 한다’라는 댓글을 달았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