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 월드컵 우승 후 리오넬 메시 인스타그램 현재 상황, 이렇습니다

0

기네스북도 점령한 메시
FIFA가 끝낸 GOAT 논란
배 아픈 호날두 팬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지난 19일 리오넬 메시(파리 생제르맹)가 자신의 평생 꿈을 이뤘다.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에서 멀티골을 넣으며 프랑스를 꺾고 아르헨티나에 36년 만의 우승을 안겨준 것이다. 결승전이 끝난 뒤 월드컵 트로피를 영접한 메시는 자신의 SNS에 트로피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는데, “세계 챔피언은 나의 오랜 꿈이었다. 너무 원해서 아직도 믿기지 않는다. 나의 가족과 팬분들께 정말 감사하다”고 글을 남겼다.

해당 사진은 곧바로 축구 팬들은 물론 다른 스포츠 선수들에게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22일 기준으로 메시의 게시물에 ‘좋아요’가 무려 6700만 개 이상을 돌파한 것. 이 같은 수치는 결국 기네스북에 등재됐다. 기네스북은 공식 SNS에 “축구 슈퍼스타이자 월드컵 챔피언인 메시의 게시물은 21일까지 좋아요 6500만 개 이상을 받은 것으로 집계됐다”며 “SNS 좋아요 기록을 새롭게 세운 메시를 축하한다”고 전했다.

이처럼 역사상 가장 많은 좋아요를 기록한 메시인데, 앞서 2019년 ‘월드 레코드 에그’ 계정에 올라온 달걀 사진(약 5570만 개)를 훌쩍 뛰어넘은 것이다. 특히 스포츠 선수로는 ‘라이벌’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최다 좋아요 기록을 가지고 있었는데, 불과 한 달 만에 메시가 새 기록을 작성했다.

메시 칭찬한 동료들 정리
전설 호나우두도 언팔

사진출처 – 연합뉴스

메시는 이후에도 비행기 내에서 트로피를 무릎에 올린 모습, 침대 위에서 트로피와 누운 모습 등을 올리며, 월드컵 우승을 만끽하고 있다. 올린 게시물 모두 2000만 명 이상의 좋아요 반응을 얻고 있는데, 반면에 호날두는 8강에서 떨어진 이후 새로운 게시물이 올라오지 않아 팬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그러던 중 호날두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노팅엄 포레스트에서 뛰고 있는 제시 린가드를 SNS에서 언팔로우를 해 화제를 일으킨 것. 이는 호날두가 조용히 자신의 친구 목록을 정리하고 있었던 것을 알 수 있다. 다만 이 둘은 지난 시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동료로 활약하며 서로 맞팔로우를 하는 등 친분을 다졌기에, 팔로우를 끊은 것에 대한 의문이 든다.

사진출처 – 인터풋볼

그러나 린가드가 SNS에 올린 사진을 보면 호날두가 보인 반응에 대한 이유가 이해된다. 린가드는 메시가 월드컵 트로피를 들고 있는 사진과 함께 “역사상 최고의 선수 메시 the GOAT”라 글을 적었는데, GOAT는 ‘Greatest Of All Time’의 약자로 최고의 선수라는 뜻을 내포하고 있다. 이에 호날두는 자신이 아닌 메시에게 GOAT를 부여한 린가드를 일방적으로 팔로우를 끊었다.

그런데 이것이 마지막이 아니라는 사실. 브라질 ‘축구 전설’ 호나우두 역시 호날두에게 언팔로우를 당했다. 호나우두는 “메시는 어떤 라이벌을 만나도 최고의 활약을 펼친다. 브라질을 포함한 전 세게 사람들이 그를 응원했다”며 “내 친구 디에고 마라도나가 천국에서 파티를 벌이고 있을 것”이라고 메시에 축하를 전한 바 있다.

사진출처 – 풋볼리스트

이 같은 호날두의 행동에 호나우두와 린가드는 크게 신경 쓰지 않는 모습이다. 이들은 여전히 호날두의 계정을 팔로우하고 있는데, 라이벌이라 여겼던 메시가 월드컵 우승컵을 들자 열등감이 폭발한 것으로 밖에 안 보인다. 다만 발롱도르 수상만 보더라도 메시가 7회로 호날두(5회)보다 앞서고 있는 만큼, 이미 메시와 호날두의 라이벌 구도는 종결이 났다고 할 수 있다.

FIFA도 메시에 GOAT
호날두 팬들은 반발

사진출처 – 연합뉴스

FIFA 역시 메시가 우승컵을 차지한 것에 대해 축하의 메시지를 남겼다. 하지만 얼마지나지 않아 FIFA가 올린 글은 삭제됐는데, 영국 매체 ‘더 선’은 “호날두의 열혈 팬들이 반발해 FIFA는 2개가량의 게시물을 지워야 했다”고 밝혔다.

첫번째 게시글은 이번 카타르 월드컵에서 메시와 마찬가지로 ‘라스트 댄스’에 오른 호날두였다. 포르투갈이 8강에서 탈락하자 FIFA는 SNS를 통해 “만약 당신이 진정으로 월드컵을 즐겼다면 엄지 척”이라는 글과 호날두가 엄지를 치켜세운 모습을 올린 것이다.

사진출처 – 뉴시스

다른 글은 아르헨티나가 월드컵 우승 확정 뒤 FIFA가 “GOAT 논쟁은 끝났다. 월드컵 트로피마저 메시가 가졌다. 그것은 메시의 컬렉션 일부가 됐다”며 메시를 공식적으로 GOAT로 인정했다. 그러나 호날두 팬들은 인정하지 않았고 “FIFA가 호날두를 조롱하고 있다”, “비전문적이다” 등 비난하는 댓글을 달자 결국 FIFA는 글을 삭제했다.

메시의 신기록 달성에
마크 저커버그도 축하

사진출처 – 지큐코리아
사진출처 – 연합뉴스

한편 메시가 올린 게시물이 신기록을 달성한 것에 대해 메타플랫폼 최고경영자인 마크 저커버그도 축하를 전했다. 그는 “메시의 월드컵 트로피 사진이 역사상 가장 많은 좋아요를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또 다른 메신저 애플리케이션에서는 결승전 동안 초당 2500만 개의 메시지가 기록됐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