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능함 그 자체였다”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이용수가 비난받는 이유 살펴보니…

하지만 이용수 기술 위원장이 축구 팬들의 미움을 받기 시작한 결정적 계기는 단연 슈틸리케 전 국가대표팀 감독 실패 때문이다. 최종 면접을 직접 진행한 후 선임 확정을 내린 것도 이용수 부회장인데 당시 슈틸리케는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에서 대표팀은 본선 진출 실패의 위기로 내몰았고 결국 경질됐다. 부실했던 코칭스태프 구성 및 전술적인 문제점 등 결과적으로 함량 미달이었던 사람을 대표팀 자리에 앉힌 이용수의 안목에 축구 팬들이 강한 의구심을 갖게 된 것.

이제와서 믿어달라고? 군대 가기 싫어서 ‘프랑스 난민’ 신청했던 축구선수 근황

석현준은 지난 7월 소속팀인 프랑스 리그1 트루아 AC에서 방출됐다. 지난 7월 트루아는 구단의 홈페이지를 통해서 “석현준은 더 이상 트루아의 일원이 아니다. 그는 우리와 계약을 해지하기로 합의했다”라며 “그가 남은 선수 생활 동안 좋은 활약을 펼치길 기원한다”라고 전했다.

창단 19년만에…. 시민구단 인천유나이티드 FC가 공개한 클럽하우스 수준

그동안 인천 선수단은 전용 클럽하우스와 연습구장이 없어 팀 훈련을 위해 승기 사업소 축구장과 문학경기장 보조구장 등을 예약해야 했다. 부대시설 부재로 휴식 여건이 열악했고, 식사 시 이동시간도 길었다. 그러나 이를 위해 인천광역시는 국비 38억 원을 포함해 129억 원을 들였다. 안정적인 훈련 환경을 조성해 선수단의 사기 진작과 경기력 향상을 도모하고, 이를 통해 명문 시민구단으로 도약하기 위해선 축구센터 건립이 절실했다.

151km 직구 헤드샷 맞고 후유증 겪다 은퇴한 야구선수, 누구일까?

배영섭은 레다메스 리즈의 151km 짜리 직구에 머리를 맞았다. 그 자리에 쓰러진 배영섭은 한동안 일어나지 못했고 결국 그는 앰뷸런스에 실려 병원으로 옮겨졌다. KBO에서는 배영섭의 헤드샷 사건 이후 투수들이 헤드샷을 맞췄을 때는 경고 없이 바로 퇴장시키는 ‘배영섭 룰’을 만들기도 했다.

KBO리그 5관왕 달성한 이정후가 시즌 도중 야구를 그만두고 싶었던 순간, 언제일까?

역대급 시즌을 완성했던 이정후의 2022시즌은 시즌 내내 순탄치만은 않았다. 이정후는 최근 이영미의 셀픽쇼에 출연해 올 시즌 찾아온 ‘번아웃’에 대해 고백했다. “개인적으로 6월 12일 경기가 있었기에 올 시즌 제가 있을 수 있었다. 이전까지 3할 1푼을 기록하고 있었지만 스스로 만족하지 못했고 나는 발전이 잘 안되는 선수인가 보다라고 생각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선배들도 빠져서 더 잘 쳐야 되는데 머물러 있는 느낌이 들다 보니 야구의 흥미를 잃었던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팀 물갈이 수준이다” 월드컵으로 떼돈 벌었다는 K리그 축구 클럽 근황 살펴보니…

2022시즌 라이벌 울산 현대에 밀려 K리그 우승을 아쉽게 놓친 전북 현대가 2023시즌을 앞두고 제대로 칼을 갈고 있다. 울산에서 뛰었던 공격수 이동준과 일본인 미드필더 아마노 준을 품은 데 이어 K리그2 최고의 수문장으로 꼽히는 정민기 영입 등 스쿼드 보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중국서 재고 쌓이는 테슬라, 급발진 사고에 결국 난리 난 현지 반응

중국 현지 매체에 따르면 지난 5일, 광둥성 라오핑현에서 테슬라 모델Y가 갑자기 통제력을 잃어 오토바이 2대와 자전거 2대, 건물 등을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모델Y의 질주는 2km가량 계속되다 건물을 들이받고 나서야 멈췄고, 이번 사고로 여고생 등 2명이 숨지고 운전자와 행인 등 3명이 다쳤다.

무려 ‘2분 30초’동안 구급차 고의로 가로막은 그랜저 운전자에게 내려질 처벌 수위

지난 9일, 유튜브 한문철TV 채널에 올라온 구급차 블랙박스 영상에서는 진로를 양보해주지 않는 한 운전자의 모습이 공개되며 공분을 사고 있다. 지난 9월 3일, 영등포의 한 도로에서 응급환자를 이송하던 제보 차량은 길을 비켜주지 않는 검은색 승용차 때문에 2분 30초가량을 허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