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해 협박도 받았다” 브라질 축구 선수가 경기 도중 휴대폰을 사용한 이유 살펴보니…

축구뿐 아니라 어떤 스포츠 종목 선수라도 프로 선수라면 볼이 없는 순간에도 끝까지 집중해야 한다. 하지만 놀랍게도 골키퍼의 자리에서 경기 도중 휴대폰을 사용한 선수가 있다. 심지어 과거 발로텔리처럼 득점 직후 셀카를 찍은 세레머니도 아니었다. 주인공은 브라질 1부리그 클럽 아틀레티코 골키퍼 산토스다.

“욕심이 과한거 아닌가…” 현대가 회장이 대한축구협회 회장직 겸임하는 이유

앞서 언급한 대기업 이외에도 아이스하키연맹을 후원하는 한라그룹, 사이클연맹의 LS그룹 회장 등 수많은 대기업 오너가 스포츠계에 몸담고 있다. 사실 처음 이들이 체육협회장의 자리에 앉게 된 이유는 권력에 의한 것이었다. 박정희, 전두환 정권 시절 스포츠 산업 육성을 위한 경제적 지원에 대기업 오너들을 동원했기 때문.

이 정도일줄은 몰랐는데…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벤투 감독 연봉 순위 몇위일까?

대망의 한국 대표팀은 이끈 벤투 감독의 순위는 바로 11위였다. 벤투 감독은 18억 1,000만 원으로 호주의 아놀드 감독과 함께 공동 11위에 위치했다. 아시아 국가들 중에는 카타르 감독에 이어 두 번째로 본선 32개 국가 중 꽤 높은 편에 속했다. 벤투 감독은 역대 한국 감독 중 가장 많은 연봉을 받은 감독이기도 하다. 한편, 일본의 모리야스 감독은 18위로 14억 6,100만 원의 연봉을 받는다.

“복불복 수준이 아니네” 역대 월드컵 승부차기 최고 승률 국가 어디일까?

역대 월드컵에서 승부차기를 가장 많이 치른 국가는 아르헨티나(5회)로 잉글랜드, 스페인, 프랑스, 브라질, 독일, 이탈리아가 4회로 그 뒤를 이었다. 이 중 가장 높은 승률을 기록 중인 국가는 독일로 4전 4승 100%의 승률을 기록 중이다. 아르헨티나와 브라질도 각각 한 번씩 패하며 80%와 75% 높은 승률을 가지고 있다.

한국 역사인데… 조규성이 멀티골 기록한 가나전 ‘경기 공’을 챙기지 못하는 이유

가나전에서 한국 축구에 새 이정표가 세워졌으나 기록의 주인공인 조규성은 물론 대한축구협회도 가나전에서 사용한 매치볼을 역사 자료로 간직할 수 없게 됐다.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이전 대회까지 FIFA는 대회명, 날짜, 대진 등이 새겨진 매치볼을 해당 경기를 치른 팀에 하나씩 제공했다.

‘사람도 아닌데…’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된 중국 의외의 물건

최근 호주 정부가 코로나19 기원에 중국 책임이 있다면서 국제 사회에 독립적 조사를 요구하며 중국과의 갈등에 불을 지폈다. 한편, 중국 방역 당국은 수입된 물품을 검수하던 중 코로나 바이러스가 검출되었다고 발표해 화제가 되었는데, 어떻게 된 일인지 알아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