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도 바로잡죠” 상상을 초월하는 해외 경찰차 수준

누군가에게는 공포의 대상이, 또 누군가에게는 생명의 은인이 되는 경찰차는 흰색 차량에 파란색과 노란색의 데칼을 붙인 모습이 쉽게 떠오른다. 보편적으로 우리나라 경찰차의 차종은 그랜저, 소나타, 아반떼 등의 세단이 주를 이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