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 만에 수익률 90%” 가만히 앉아 중국 덕 보았다는 상품

올 상반기 들어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해 상승세가 꺾이는 듯했던 인도 증시가 다시 불을 지핀 듯 다시 살아나기 시작했다. 인도의 대표적인 주가 지수인 선섹스지수 역시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다. 이는 인도의 코로나 확산세가 줄어든 것도 있지만 ‘차이나 리스크’ 역시 한몫을 했다는 의견이 많다고 한다. 이에 대해 알아본다.

‘내연녀 100명’ 3,000억 뇌물 드러난 고위층 간부의 최후

옛날부터 중국 내 고위공직자들의 부정부패에 대한 얘기는 옆 동네인 우리나라에서도 끊임없이 들리곤 했었습니다. 최근 들려온 중국 내 한 고위층의 부정부패 소식도 별반 다를 바 없을 거라 생각했으나 이번에는 사이즈가 다르다고 하는데요. 중국 내에서도 큰 논란이 된 이번 사건의 내막을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