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S클래스 타던 대기업 회장님들이 줄 서서 산다는 자동차

S클래스가 대형 세단 시장에서 최고로 인정받고 재력가들이 애용하는 자동차가 되면서 오히려 한 등급 높은 브랜드를 찾는 사람이 늘어나기 시작했다. S클래스를 떠난 사람들이 찾은 브랜드는 다름 아닌 벤틀리였는데, 그중에서도 벤틀리에서 출시한 세단 모델 플라잉스퍼에 대해 알아보자.

월수입 4배 늘었다는 침착맨이 새로 뽑은 럭셔리 세단

웹툰 작가에서 이제는 개인 방송과 유튜브를 통해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침착맨. 과거 한 프로그램에 출연해 현재 수입에 대해 “웹툰 때부터 수입이 N 배 더 많다”라고 언급하기도 했는데, 유튜버로서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침착맨의 자동차는 어떤 모델일까?

벤틀리가 오직 ‘상위 1%’위해 만든다는 슈퍼 럭셔리 전기차

지난 2020년 세계 30대 한정 모델인 ‘뮬산 6.75 에디션’을 공개함과 동시에 뮬산의 단종을 선언했던 벤틀리. 당시 애드리언 홀마크 벤틀리 CEO는 인터뷰에서 “뮬산의 단종은 우리에게도 큰 결정이었고, 굉장히 안타깝다”라며 “지난 100여 년 동안 벤틀리는 대형 세단 부문에서 토대가 돼왔고, 롤스로이스 팬텀보다 많이 팔렸지만, 갈수록 뮬산의 판매량은 감소했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