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도 바로잡죠” 상상을 초월하는 해외 경찰차 수준

누군가에게는 공포의 대상이, 또 누군가에게는 생명의 은인이 되는 경찰차는 흰색 차량에 파란색과 노란색의 데칼을 붙인 모습이 쉽게 떠오른다. 보편적으로 우리나라 경찰차의 차종은 그랜저, 소나타, 아반떼 등의 세단이 주를 이룬다.

2년 만에 700만원짜리 가방 메고 나타난 지드래곤의 애마 가격 수준

지드래곤은 화이트 셔츠에 통이 넓은 남색 바지를 입은 채 나타났는데, 위에는 클래식한 블랙 트위드 재킷을 걸치고 있었다. 특히 700만 원이 넘는 샤넬의 가방 ’22 백팩’을 메고 있어 화제가 됐다. 그렇다면 이날 지드래곤이 타고 온 자동차는 어떤 모델이었을까?

“많이 벌긴 벌었네” 창모가 FLEX 해버린 슈퍼카의 정체

국내외 힙합 뮤지션들이 현금, 슈퍼카 등을 자랑하는 사진이나 가사는 힙합을 좋아한다면 쉽게 찾아볼 수 있다. 그중에서도 오늘의 주인공은 ‘마에스트로’, ‘METEOR’ 등의 히트곡들로 차트를 휩쓸어버린 한국 힙합의 끝판왕 창모(CHANGMO)이다.

벤틀리가 오직 ‘상위 1%’위해 만든다는 슈퍼 럭셔리 전기차

지난 2020년 세계 30대 한정 모델인 ‘뮬산 6.75 에디션’을 공개함과 동시에 뮬산의 단종을 선언했던 벤틀리. 당시 애드리언 홀마크 벤틀리 CEO는 인터뷰에서 “뮬산의 단종은 우리에게도 큰 결정이었고, 굉장히 안타깝다”라며 “지난 100여 년 동안 벤틀리는 대형 세단 부문에서 토대가 돼왔고, 롤스로이스 팬텀보다 많이 팔렸지만, 갈수록 뮬산의 판매량은 감소했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