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운전자들 99%가 피합니다” 도로 위 시한폭탄이라는 이것

운전 중에 도로 위 장애물을 발견하면 어떻게 행동해야 할까. 대부분의 운전자는 피해서 주행을 이어갈 거라고 생각한다. 차에서 내리기 귀찮아서 지나가는 경우도 있겠지만, 괜한 오지랖을 부리다가 지나가는 다른 차의 클락션 소리를 듣기 싫어서일 가능성이 높다.

실제로 고속 주행 중이거나 도로가 한산하지 않은 경우에는 장애물을 제거하려는 시도가 사고의 원인이 될 수도 있다. 하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라도 다른 운전자들을 배려해서 실천에 옮기는 운전자들이 많지 않기에 이 운전자의 행동은 생각할 거리를 준다.

“나도 BJ 할래요” 한 유튜버가 월 수입 7,000만 원 찍자마자 구매한 슈퍼카의 정체

다음팟, 카카오TV 등 비주류 플랫폼에서 활동하다가 트위치 이적 후 유튜브 구독자 100만을 목전에 둔 유명 스트리머 괴물쥐는 작년, 포르쉐 타이칸을 계약했다. 방송상에서는 분노 조절이 힘든 방구석 게이머의 모습으로 비치지만 그의 한 달 예상 수입은 수 천만원에서 억대이기에, 큰 무리는 아니라는 반응들이 나왔다.

괴물쥐는 작년 4월, 타이칸 인계 절차를 브이로그로 공개했는데 이후 얼마 가지 않아 차를 긁어버리는 바람에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샀다. 그리고는 유지비 등 기타 문제로 같은 해 8월 차를 처분했다고 하는데, 빼빼 마른 그의 몸이 잠시 쉬어갔던 타이칸은 어떤 차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