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팰리세이드가 7천만 원?” 요즘 중고차 시장에서 벌어지는 신기한 사건들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과 백오더 물량 누적 등으로 신차 출고까지 1년을 대기해야 하는 경우가 예삿일이 되어버렸다. 자동차 구매정보 플랫폼 겟차에 따르면 현대차그룹 주요 모델의 평균 대기기간은 17개월이며, 제네시스 GV80 2.5 가솔린 모델은 최소 2년 반을 기다려야 신차를 인도받을 수 있다.

팰리세이드는 엄살 금지, 크기 하나로 모든걸 압도하는 수입차

길이 5m, 폭 2.3m의 협소한 우리나라 일반형 주차단위구획 기준은 아메리칸 풀사이즈 SUV를 운용하기 힘들게 하지만, 초대형 SUV 수요는 꾸준히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렇다면 국내에 출시한 괴물 같은 몸집의 수입 SUV에는 무엇이 있는지 알아보자.

믿기 어려운 실제 상황, 현재 북미에서 기아차는 웃돈주고 사야합니다

CNN의 보도에 따르면, 미국 자동차 시장에서는 차량이 표시가격보다 비싸게 팔리는 현상이 전반적으로 나타나는데, 지불 가격 인상률이 가장 높은 브랜드는 6%의 기아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는 미국의 자동차 정보 사이트 에드먼즈의 통계를 통해 밝혀졌으며, 현대차와 혼다, 랜드로버가 평균 4%로 그 뒤를 따랐다.

역대급 가성비라고 극찬 받는 신형 SUV, 어떤 차일까?

뛰어난 성능으로 이전부터 사랑을 받아왔던 SUV 모델인 RAV4. 최근 도요타가 22년형 RAV4 하이브리드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노재팬 영향으로 판매량이 급감했던 일본 자동차 브랜드들이 하이브리드 모델을 필두로 한국 시장을 두드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