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억 건물주 장성규가 방송 중에 실제로 중고 판매했다는 자동차

공채가 아닌 아나운서 서바이벌 출신이라는 특이한 이력만큼이나 독특하고 과감한 입담, 몸을 사리지 않는 몸개그 등으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주고 있다. 최근 이러한 장성규는 한 방송에서 실제로 자신의 차량을 파는 기행을 선보였다는데 어찌된 일인지 알아보자.

“3년은 못들어와” 현대차 무조건 막는다는 중고차 업계 근황

대기업의 중고차 매매업 진출이 허용되면서 국내 완성차 업체 대부분이 중고차 매매업 진출 준비를 하고 있다. 현대자동차에서는 올해 사업 개시를 목표로 이미 조직을 꾸린 상태. 경기도 용인시에 사업자 등록을 마친 현대자동차는 조만간 본격적인 중고차 매매를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양아치들 정신 못 차렸네” 한국 네티즌들이 현대차 무조건 응원하는 이유

허위매물은 중고차 시장에서 가장 쉽게 접할 수 있는 사기 방법이다. 과거 여러 차례 이를 단속하기 위한 시도들이 있었지만, 최근까지도 허위매물이 빈번하다고 한다. 허위매물이 자살까지 이어진 사건도 있다고 하는데, 어떻게 하면 피할 수 있을까? 그리고 앞으로 중고차 시장은 어떻게 변해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