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가 지나쳐’ 뷔페 음식 한번에 싹쓸이한 중국 여행객…결국엔

무한 리필 뷔페에서 가격을 지불하고 제공된 음식과 음료를 즐기는 것은 너무나도 자연스러운 일입니다. 다만 규정에 어긋나거나, 규정에 어긋나지 않는 일이라도 그 행태가 보는 이들의 눈살을 찡그리게 만든다면 이는 진상 고객이라고 부를만하죠. 중국 뷔페식당에서 비슷한 일들이 벌어져 논란이 되고 있는데요. 과연 무슨 일일지 함께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16억 넘기도…’ 중국 부자들의 경악스러운 취미 생활

돈이 넘칠 정도로 많은 부자들에게 평범한 취미생활은 그들의 흥미를 만족시켜 주지 못합니다. 단순히 테니스 시합이나 축구 경기 관람과 같은 일반적인 취미 말고 이색적인 취미를 하는 중국 재벌들이 늘어나고 있는데요. 그래서 오늘은 중국 재벌들이 즐기는 범상치 않은 취미 생활 몇 가지를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중국인들이 가장 많이 하는 착각 1위 “한국 가난한 나라에요?”

최근 중국의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한국인들이 고기를 못 먹고산다’라는 소문이 돌아 화제입니다. 고기를 못 먹고 산다니 당황스러울 지경인데요. 이는 중국인들이 우리나라의 한 예능 프로그램을 보고 생기게 된 착각이라고 합니다. 과연 어떻게 된 사연인지 함께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코로나 때문 아니다’ 중국인 때문에 폐쇄됐던 관광지의 근황

점차 중국의 경제 성장 속도가 가속화되면서 여행을 즐기는 중국인 관광객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중국인 관광객, 이른바 ‘요우커’ 중엔 ‘큰 손’으로 불리며 해당 관광지의 경제 성장에 도움을 주는 이들이 많아 환영하는 분위기죠. 그러나 이러한 요우커를 아예 받지 않겠다고 선언한 관광지가 있어 눈길을 끌었는데요. 어떤 곳인지 함께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