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RA 대응에 총력 펼치는 현대차… 10월 미국 시장 전기차 판매량은 어땠을까?

미국의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발효로 미국 시장 활성화에 제동이 걸린 현대차가 적극적인 대응에 나서고 있다. EV6와 아이오닉5 수출분 전량을 국내 생산하고 있는 현대차는 세액공제 불이익에서 벗어나기 위해 미 재무부에 의견서를 제출했고, 정의선 회장은 올해만 6번이나 출국길에 올랐다.

작년 1위였던 도요타 제치고 세계 판매량 1위 기록한 현대차

최근 현대차가 전 세계 수소차 판매량 1위를 차지해 사람들을 놀라게 했다. 현대차 넥쏘가 뛰어난 성능을 자랑하며 전 세계에 이름을 알린 것이다. 과연 글로벌 1위 넥쏘의 정체는 무엇인지, 전 세계 수소차 순위는 어떻게 되는지 자세히 알아보자.

벤틀리가 오직 ‘상위 1%’위해 만든다는 슈퍼 럭셔리 전기차

지난 2020년 세계 30대 한정 모델인 ‘뮬산 6.75 에디션’을 공개함과 동시에 뮬산의 단종을 선언했던 벤틀리. 당시 애드리언 홀마크 벤틀리 CEO는 인터뷰에서 “뮬산의 단종은 우리에게도 큰 결정이었고, 굉장히 안타깝다”라며 “지난 100여 년 동안 벤틀리는 대형 세단 부문에서 토대가 돼왔고, 롤스로이스 팬텀보다 많이 팔렸지만, 갈수록 뮬산의 판매량은 감소했다”라고 말했다.

“바이든 때문에..” 현대차가 아이오닉5 판매량에 목숨 걸어야 하는 이유

최근 바이든 미국 정부가 미국에서 자동차를 생산, 판매하는 완성체 업체들을 대상으로 연비기준규제를 시작하겠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기준을 충족시키지 못할 경우 과징금이 부여되는데, 그 기준은 무엇이고, 얼마가 부과되는지, 우리에게 무슨 의의가 있는지 살펴보도록 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