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는 없고 손님은 많고…심야 택시 대란에 결국 꺼내든 해결책

문화일보의 단독 보도에 따르면 서울시는, ‘택시 문제 무엇이 해법인가(가칭)’라는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토론회에는 시민과 전문가 그리고 시, 국토부, 업계 관계자 등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되는데, 과거 우버나 타다의 운전자도 참가할 것으로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