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려 ‘하루만에 완판’, 유럽 진출 시작하자마자 역대급 실적 기록한 국산차

지난 9일, 유럽 시장에서의 첫 사전 예약을 실시한 현대 아이오닉6는 개시 하루도 되지 않아 준비된 물량이 완판됐다. 정식 출시 이전, 한정판으로 제공된 ‘아이오닉6 퍼스트 에디션’은 독일에서 1,000대, 영국과 프랑스에 각각 500대 등 총 2,500대의 초도 물량에 대한 주문이 모두 완료되었다.

하늘을 나는 자동차, 인류의 큰 숙제 이뤄냈는데 알고보니 ‘중국’입니다

최근 도심항공교통(UAM)에 대한 업계의 관심이 뜨겁다. SF 영화에나 나올 법한 ‘하늘을 나는 자동차’는, 교통 패러다임 변화를 통해 막대한 수익을 창출할 것으로 전망되는데, 글로벌 투자은행 모건스탠리는 관련 시장이 2040년에 1조 4,740억 달러(한화 약 2,060조 원) 규모로 팽창할 것으로 내다봤다.

현대차 큰일났네? 테슬라가 반값 가성비로 준비 중인 신차

테슬라의 차기 모델은 더욱 작고 저렴한 보급형 모델이 될 전망이다. 3분기 경영 실적 발표를 위해 열린 컨퍼런스콜에서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는, “차세대 모델은 3/Y 플랫폼의 약 절반의 비용이 들 것이며 크기도 작아질 것입니다”라고 말했다.

“BMW, 재규어 급이다” 한국보다 해외에서 극찬 받고 있는 기아 자동차, 무엇일까?

하지만 해외에서 기아는, 실용적이고 가격면에서 경쟁력이 있는 준수한 디자인의 자동차로 알려졌다. 패밀리카로 많은 운전자들이 찾는 것도 그러한 이유이다. 기아의 한 관계자에 의하면 해외에서 기아는 허영심을 채워주는 브랜드가 아닌 필요할 때 구입하는 실용적인 자동차로 자리매김 돼있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