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까불지 마” 올해 유독 치열한 수입차 판매왕 자리 탐내는 ‘이 기업’

최근 수입차 시장에서 굴지의 1위 브랜드로 꼽히는 메르세데스-벤츠와 쇠락한 2인자 자리에서 깜짝 반란을 일으키고 있는 BMW 간의 선두 다툼이 치열하다. 6년 동안 누적 판매량 1위를 굳건히 지킨 벤츠지만, 출고난과 BMW의 파격적인 프로모션이 겹치면서 지난 4개월 동안 월간 판매량에서 뒤처지는 모습을 보여왔다.